아이패드를 만난지 딱 이틀째입니다.
발빠르게 움직이신 분들인 2주차를 넘기신 분들도 많은데, 어쩌다보니 제손에도 아이패드가 있네요.
이미 올렸던 동생님이 개봉하신 개봉기는 대체해야겠죠?

케이스와 아이패드 개봉기입니다. 마침내 iPad 구입! 뉴욕 현지특파원의 개봉기입니다.

첫느낌은 뭐랄까? 엄청 클것 같았는데, 의외로 아담하다였습니다.
아이패드를 보여준 친구들 역시 첫 느낌은 생각보다 작내였거든요. 물론 아이폰보다야 크지만 언론이나 상상에 맡겨온 아이패드는 15인치 노트북 모니터 크기였다고나 할까요?


실제로는 넷북 모니터 사이즈 정도 될것 같네요. 물론 무게는 넷북과 비교할수 없지요.
670그램으로 일반적인 교양서적 정도의 무게입니다.

처음 받았을때 기분 좋았던 점은 밝고 큰 액정이었습니다.
아이폰의 확대버젼으로 치부하기엔 아이패드에게 미안할 정도이고, 일단 밝고 해상도도 높아서 도트가 눈에 잘 보이지 않습니다.

아이패드 역시 인코딩을 해야되서 불편함은 있지만 720p의 HD동영상도 무리없이 재생합니다. 아이튠 스토어에서 받았던 Planet Earth 1편의 HD동영상을 재생해보면...
감탄이 절로 나옵니다...




아이폰에서 극대화 되던 트위터 클라이언트 역시 시원시원한 화면에서 쉽게 쉽게 볼 수 있어서 인지 아이폰으로 손이 안가지고 있습니다.

물론, 트윗친구들한테는 욕을 먹지요..
-_- 그냥 아이폰으로 하면 안되겠냐고;;;;....영어 그만 xxxx하라고...;;ㅎ

그래도 어쩝니까? 손에 가는건 이것인걸요..



넓은 키패드에 조금 익숙해져버리고 나면 아이폰은 장난감 같은 기분이 듭니다.


파워포인트나 keynote도 미려하게 편집할수 있고, PT도 가능합니다.


그리고 기존 전자책들과 차별화되는 컬러액정의 컨텐츠들...
잔상없이 빠르고 보기 편하고. PDF로 된 큰 레퍼렌스를 읽는 것은 물론이고
정말 잡지를 읽고 싶게 만들어주는 것만 같아요.

네셔널지오그래픽을 지르고 있는 제모습입니다...;


게임을 빼먹을수 없겠죠?
중력기반으로 하는 레이싱게임인데 더 편리합니다. 역동적이구요...
좀 더 잘 몰두 할수 있다구요:)


근데, 한글 입력이 안되는것 생각보다 큰 불편이군요.
1세대 아이폰을 썼을땐 미국에서 있었으니, 당연히 영어로 써야한다고 생각했지만 지금은 아니니까요. 구글대신 네이버를 써야하고, 한글로 메모를 해야하니까요.

한글 키보드 앱이 판매중이긴 하지만, 기본 프로그램이 아닌 이상, 그 키보드 앱을 벗어나면 한글을 사용할 수 없으니까요.

물론, 결국 한국에도 출시될테고 그때면 자연히 해결된 문제이긴합니다.


뻔하디 뻔한 현재의 단점을 뒤집을 만한 것은 엄청난 배터리입니다.
HD 동영상을 본다고 난리를 치고, 와이브로로 지하철에서 신나게 웹서핑을 해도 배터리 %는 아주 천천히 떨어집니다. 밝기를 최저로 해놨다면 스펙처럼 10시간이상 사용하고도 남을 것만 같습니다.


푸시만 퍽퍽 뱉어내던 아이폰이 50%이하의 배터리 게이지를 보여주는 순간에, 동영상과 인터넷서핑을 소화해낸 아이패드는 90%이상을 보여주고 있었으니까요.


전 아직 이틀밖에 쓰질 않았구요.
어떤 이야기부터 해봐야 할지 아직 손이 가질 않네요.
하지만, 분명한건 아이패드는 노트북도 아니고 아이폰도 아닌 중간에서 전혀 다른 기기인것만 같습니다.
조금더 아이패드를 잘 활용할만한 앱들이 쏟아져 나온다면 평가는 더 달라지겠죠?

며칠더 사용해보고 쭉~포스팅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SUKHOFIELD Sukhofield

#행복한_신혼_블로거 #쿡방 #소소한일상 #IT #얼리어답터


길고긴 윈도우 라이프에 빠질수 없는건 역시나 Copy and Paste가 아닐까 싶어요.
레포트 할때도 요긴하고 물론 포스팅을 작성할때도 빼놓을수 없지요.
잘라내기, 복사 그리고 붙여넣기가 없던더라면 길고긴 학창시절의 반을 날려버린게 아닌가 싶기도 해요.

근데 빼먹을수 없는게 복사, 붙여넣기에는 항상 메모장이 함께 했지요.
윈도우 95도 그랫고 98도 XP에 비스타까지...

윈도우7 역시 손에 가던대로 메모장을 쓸테지만
오늘은 한번 스티커메모를 써보는건 어떨까요?


겉으로 봐선 포스트잇 프로그램들과 별반 차이없어요.
물론 복사, 붙여넣기 신공에는 단순할수록 빛을 발하지요. 메모장으로만으로 충분한데?라고 하면 섭하죠.. 

미래를 대비해야지요 미래..
아직 터치스크린을 잘 사용하진 않지만, 곧 귀차니스트들의 must have 아이템이 될것입니다. 바로 이때 스티커메모는 빛을 뿜어낼것입니다.


스티커메모는 터치스크린과 타블렛을 제대로 활용할 수 있는 기본프로그램입니다.
메모장이나 워드 패드의 경우 별도 창으로 제공되는 필기인식 기능과 가상 키보드 기능을 통해 단어를 입력해야 했지만 스티커 메모장은 글씨 그대로 위에 입력해주면 되기때문입니다.
 크키도 작고 뭔가 조작할필요도 없으니 써 넣고 활용하기에 유용하고 음성까지 녹음할 수 있는 기능도 있으니 말이죠.


간단한 단축키도 지원한답니다..

  • 굵은 텍스트: Ctrl+B
  • 기울임꼴 텍스트: Ctrl+I
  • 밑줄이 있는 텍스트 : Ctrl+U
  • 취소선: Ctrl+T
  • 글머리 기호 목록: Ctrl+Shift+L
  • (이 바로 바기 키를 다시 누르면 번호 매기기 목록으로 전환됩니다.)
  • 텍스트 크기 확대 : Ctrl+Shift+>
  • 텍스트 크기 축소 : Ctrl+Shift+<
  • 새로 스티커 메모 만들기 : CTRL + N
  • 현재 스티커 메모 삭제하기 : CTRL+D
  • 오른쪽정렬 : CTRL+R
  • 왼쪽 정렬 : CTRL+L
  • 가운데 정렬 : CTRL+E
  • 링크 이동 : CTRL+클릭

    자! 이제 스티커메모를 켜보시는 건 어떠실까요?


  • 블로그 이미지

    SUKHOFIELD Sukhofield

    #행복한_신혼_블로거 #쿡방 #소소한일상 #IT #얼리어답터


    짜잔~! 맨날 싸구려 필름만 쓰다보니, 다이아보다 더 강한 제 손톱을 이겨내지 못했던 제 옴니아가 호강하는 날이왔군요.
    바로 보호필름 카페에서 제공받은 인비지블 쉴드입니다.


    좋다는 이야기는 익히 들어와서 품질은 의심하지 않았지만, 전 정말 저질이거든요.
    필름을 참~ 못붙입니다.
    저질스런 제 손을 도와줄 부착제와 밀대가 보입니다.


    필름을 보면 참, 쫀득쫀득하단 느낌이 딉니다. 기존에 보아온 퓨어메이트나 타 필름처럼 탄탄한 맛은 없지만, 밀착되었을때 터치 촉감이 참 새롭습니다.


    옴니아에 필름을 제거하고, 스프레이를 준비합니다.
    필름을 맞댈 손가락에 조금씩 묻혀주고, 필름에 용액을 흠뻑 묻혀주었습니다.
    박스에는 기기엔 뿌리지 말고 필름에만 뿌려서 사용하라고 되어 있는데, 붙이기 어려워서 기기 전원끄고 기기에도 거침없이 뿌렸습니다.
    빨리 해치우면 되겠다는 생각하나로 말이죠...


    자리를 적당히 잡아주고, 밀대로 남은 용액들을 샤샤샥 밀어나갑니다.
    사이즈는 조금 작은데 쫀득쫀득 늘어나더라구요. 밀대로 밀면서 살짝 늘려봤습니다.
    밀착하기도 편하고 기포도 잘빼내는 밀대! 정말 요긴합니다.

    밀어내면서 수건으로 용액제거해주는 것도 잊지 마시구요. 기기 안쪽으로 들어가면, 소중한 옴니아가 변을 당할수도 있으니까요^^


    적절히 밀렸네요. 한데 어렵습니다.
    안쪽에 잘잘한 기포도 많고 뭔가 잘못된것만 같아 속상합니다.
    한데, 기포가 점점 줄어든다고 하니, 지켜보려고 합니다.
    용액이 어느정도제거 되고 전원을 켜봅니다.


    OMG! 저 기포자국들 보이십니까? 일주일만 기다려보렵니다.
    한데, 필름이 쫀독쫀독거려서 부족한 옴니아의 터치감에 더 나은거 같아요.
    손톱으로 긁는다는 느낌보단 누른다는 느낌이 강해진듯...^

    색감도 오히려 진해진것 같구요. 생각난김에 은서리님의 옴니아2 롬을 올려봤습니다.
    기존 삼성투데이에 비해 막 느리지도 않고 차라리 스타일러스 없이 사용하기에 나아진듯합니다. 전부다 큼직큼직...예쁘기도하구요....


    블로그 이미지

    SUKHOFIELD Sukhofield

    #행복한_신혼_블로거 #쿡방 #소소한일상 #IT #얼리어답터


    옴니아와 엑스페리아, 그리고 터치다이아몬드 등 다양한 라인업의 스마트폰이 속속 출시되면서 요구에 따른 어플리케이션이 출시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반면에 국내 어플리케이션은 아직까지도 목마르기만 합니다.
    다음 지도와 TV팟을 통해 아이팟터치 어플리케이션을 선보인 이후, 네이버 역시 다양한 아이팟 어플리케이션이 출시되었습니다. 다음이 윈도우모바일용 어플을 따로 출시하지 않는 와중 네이버에서는 하나씩 윈도우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이 발표되고 있습니다.

    반가운 이유는 무엇보다 국내 스마트폰의 경우 2종(블랙베리, 노키아 6210s)을 제외한 전부는 윈도우모바일에 치중되어 있다는 점입니다. 방대한 DB를 기반으로 한 어플리케이션임에 어느정도 킬러어플로서의 면모를 보여주는 모습입니다.

    최근 신작인 네이버 웹툰과 블로그를 살펴보겠습니다.

    네이버 웹툰
    네이버모바일을 통해 다운받을수 있고 CAB파일로 제공하므로 쉽게 설치할 수 있다. 하지만, 설치가 장치관리자에 되버리기때문에 메모리가 딸리는 옴니아의 경우 문제를 일으킬수 있다.
    따라서 스마트폰카페(http://cafe.naver.com/bjphone) 블루노트님이 파일을 일부 수정한 MitsStore에 설치 가능한 파일을 통해 설치하면 문제는 간단히 해결된다. 웹툰의 경우, 이미지파일을 많이 저장해야 하므로 다음과 같은 방법을 권한다.




    네이버 웹툰을 실행시키면 다음과 같다. 로딩화면이나 인터페이스가 아이팟터치의 그것과 꼭 닮아 있다.
    이미 일전에 출시된 아이팟터치용 어플과 마찬가지로 웹툰홈, 장르별, 마이웹툰, 설정 네가지 메뉴로 구성된다.
    작가별로 별점도 확인가능하고 최근 에피소드 제목과 이미지컷 등을 볼수 있습니다.
    기본 업데이트는 내림차순으로 정렬되어 있습니다.



    재미있는 점은 임시저장이란 기능입니다. 아이팟터치 어플 출시당시 논란이 된부분인데, 윈도우버젼으로 출시하면서 저장기간을 72시간으로 제한하였습니다. 48시간이후는 볼수없고 저작권으로 인해 동일작품은 1회 다운로드 가능하다고 합니다.
    하나 짧은 이야기로 이루어지므로 그다지 무리되는 부분은 아닌듯합니다.
    저 같은 웹툰을 처음 접하는 사람을 위한 첫회보기 기능이나, 스크롤을 내렸을때 초반으로 복귀하는 버튼으로 사용할수 있으며 저장시 회차를 정해서 다운받을수 있는 기능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가장 유용한 기능이라 할수 있습니다.



    저장해본 와라 편의점의 모습입니다. 마이웹툰 메뉴에서 임시저장웹툰에 보시면 웹툰종류별, 에피소드순으로 정리되어 있음을 확인할수 있습니다. WVGA액정으로 인해 만화를 보는데 가독성은 문제가 없습니다. G센서를 이용해 가로보기도 지원하면 어떨까 하는 생각이 드는 군요:)



    네이버블로그
    네이버의 강력한 DB를 밑받침해주는 No.1서비스인 블로그 서비스의 경우는 이례적으로 아이팟터치 어플리케이션보다 선 출시되었습니다. 기능상으로는 특별한 점은 없지만, 가장 기본적인 블로깅의 needs는 충족시켜주는데 충분하지 않나 생각됩니다.
    블로그 어플리케이션 역시 네이버 모바일을 통해 다운로드 가능합니다.
     

    블로그 어플리케이션 역시 기존 네이버 프로그램들과 마찬가지로 터치 어플리케이션을 보는 듯한 로딩과 인터페이스를 가지고 있습니다. 접속시 내블로그의 댓글 정보와 투데이를 확인할수 있게 구성되어 있습니다.
    기본 메뉴로 홈, 내블로그, 이웃블로그, 포스트작성, 설정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블로그에 접속하게 되면 다음과 같은 형태로 출력됩니다. 글씨가 그다지 작지 않고 보는데 전혀 지장이 없습니다. 스크롤도 부드럽게 되고 버튼도 크게 영역이 잡혀 있어서 선택도 자유롭습니다.


    포스트작성과 덧글도 실시간으로 작성할수 있고, 지도 데이터를 입력하거나 사진도 첨부하여 작성 가능합니다.
    태그나 스마트에디터는 지원하지 않지만, 빠른 실시간 블로깅에 안성맞춤입니다.

     


    설정메뉴를 통해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블로그 작성시 카테고리 설정이나 공개설정 등 세부적인 설정을 할수 있습니다.
    카테고리 설정 드롭다운 메뉴를 클릭하면 우측 화면처럼 아이팟터치에서 봐온 익숙한 화면을 보실수 있습니다.



    지금 한번 사용해보시면 어떨까요??
    하나더 바란다면, 네이버모바일 개발자님들 미투데이나 오픈캐스트도 윈도우 모바일버젼을 기다립니다.
    꼭 좀 부탁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SUKHOFIELD Sukhofield

    #행복한_신혼_블로거 #쿡방 #소소한일상 #IT #얼리어답터


    아이팟터치 32G,64G의 경우 OpenGL을 탑재하여 약 50%의 속도 향상이 있다고 하네요.
    그리고 8G모델은 기존과 동일하고 가격만 다운되었답니다.

    한데, 방금 발표된 애플 코리아의 가격을 보면 8기가 터치 30.9  32기가터치 45.9
     64기가 터치 61.9 라고 하네요. 199불이 왜 30만원이 넘어야 하는 거지요?; 참 할말을 잃게 만듭니다..


    그나마 이번 이벤트에 하일라이트였던 5세대 아이팟나노!
    드디어 비디오(VGA)와 스피커에 더불어 FM라디오까지 탑재되어 최고의 MP3플레이어로 등극하였습니다.
    다만 가격이 8기가 22.9  16기가 27.9로 측정되었다네요..

    아~~아이팟터치를 기다리며 이벤트를 지켜봤는데 아쉽네요...결국 타블렛도 없고, 아이팟터치 비디오도 없고.....
    무언가 김빠진 이벤트. 하지만 쇄약해진 스티븐 잡스가 안타까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SUKHOFIELD Sukhofield

    #행복한_신혼_블로거 #쿡방 #소소한일상 #IT #얼리어답터

    기존까지 나왔던 6.5 베타에 비해 많은 것들이 변화하였네요.
    특히 반길 점은 Finger Friendly UI인데요. 특히 우측 상단에 자리잡았던 OK버튼이 드디어 위치가 변화된 점인데,
    기다려집니다.
    아직 테스트중이라 버튼이 투박하지만, 곧 미려해진 투데이 화면 만큼, 멋진 버튼 기대해봅니다.

    아마도 6.5가 이런 변화를 하고 있어서인지 HTC역시 정전식 터치를 도입할 예정이라는 기사가 선보였었지요.
    곧 있게된 6.5의 정식버젼을 기다리게 됩니다.

    그것보다 ZuneHD의 국내 출시여부.....더욱 더 기대하게됩니다^^



    [소스] http://www.slashgear.com/windows-mobile-6-5-build-23022-gets-finger-friendly-video-1051628/
    블로그 이미지

    SUKHOFIELD Sukhofield

    #행복한_신혼_블로거 #쿡방 #소소한일상 #IT #얼리어답터

    아이폰을 쓰면서 아쉬운 점이 있다면 국내에 들어가면 아리따운 구글맵을 쓸수 없다는 점이다. 미국이나 유럽권, 일본만 보아도 길찾기에 안성맞춤인 구글맵인데 우리나라에는 왜 쓸수 없다는 건지....

    그러던 어느날 야후에서 맵서비스를 시작했습니다. 무엇보다 아이폰/터치에 맞게 WebApp로 만들어졌다는 사실!!!
    아이팟스러운 UI와 기능에 맛집과 이런저런 지역정보를 포함하는 거기! EDGE나 3G가 지원된다면 더 바랄것 없겠지만 아쉬운대로 무선랜으로도 만족스럽습니다...

    접속방법은 사파리를 통해 주소  http://kr.gugi.yahoo.com/iphone/ 로 접속하시면 됩니다.

    간단히 예시로 홍초불닭을 검색한다고 하면...



    검색어 종각역 근처 불닭이었습니다.




    일반 지도, 혼합, 위성사진 구글맵과 동일하게 3가지 모드를 모두 지원합니다.


    친절하게 찾아오는 길 등 기본적인 정보 확인도 가능합니다....
    섬머보드에 즐겨찾기 어떠신가요??ㅎ


    블로그 이미지

    SUKHOFIELD Sukhofield

    #행복한_신혼_블로거 #쿡방 #소소한일상 #IT #얼리어답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