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도 오질않나? 비도 오고.....
겨울옷을 넣을 수가 없었다구요.
한데 어제 오늘 날씨가 화창하기 그지없네요.
뒤늦게 봄이 온것만 같아요...

이때다..
이때다....
늦은 봄기운에 몸도 축축 처지는게 좋은게 먹을때가 왔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환절기 보양식으로 최고인 게 하나 있죠..?


쇠고기를 먹으러 왔답니다.
누구나 매번 먹는 스테이크는 지겨우니까 좀더 고급스러운걸로....ㅎ

자 메뉴판을 볼까요??

오늘은 어복쟁반을 먹을꺼에요:)
덤으로 백세주 담 한병을 시킬려구요.....

어복쟁반?
우리 고유의 음식으로 놋쇠 쟁반위에 얇게 썬 양지머리, 사태,우설 등에 버섯,야채, 대추 은행등을 육수에 담가 익으면 같이 먹는 음식이예요.

주문뒤에 나오는 호박찜도 먹고, 부추랑 양파도 쇠고기랑 싸먹으면 참 맛난다구요:)


좀 기다리면, 어복쟁반이 세팅이됬어요^^
보기만해도 푸짐해보이죠?


아차차!!! 백세주 담도 한자리....해야지요^^
한잔 쪼르르....담고 찰칵!


아까 말했죠?
부추랑 양파에 싸서 먹으면 맛있다고!


쇠고기는 너무 많이 익히면 질겨지니까 언능언능 건져서 먹어야 해요...ㅎ


깨끗히 비워내면 만두와 사리를 넣고 먹으면 한끼+a 가 될 수 있다구요..


어느새, 두둥.........비워졌네요.....


물론 백세주 담도.....깨끗:)


백세주 담 블로깅에 참여하고 있다보니, 하나 재밌는것 보여드릴께요.

술이라고 같은 술이 아니다??

소고기는 바코드만 인터넷에 넣으면 어느동네 소였는지 알 수 있잖아요.
관심에서 항상 소외되었던 술에서도 이런시스템이 있다는 것 혹 아셨나요?



사실, 술이야말로 건강에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어서 재료 하나하나에 신경써왔어야하는데 말이죠^^
내가 먹는 먹거리의 재료를 알 수 있다면 좀더 안심하고 먹을수 있겠지요?

먼저 백세주 담 혹은 백세주의 라벨을 보면 제조일자가 찍혀있습니다.


제조일자를 국순당 홈페이지 백세주 이력 조회메뉴를 이용해 조회하면 된답니다.


지금 제 백세주는 100315 니까 입력하면....


구기자 하나까지 언제 들어왔는지 볼 수 있고, 어떤 재료로 술을 만들었는지 볼수 있답니다.


아! 백세주담은 당이 전혀 없는 무당류 술인거 아시죠??
기분맞춰 털어 넣어도 안심!할수 있다구요:)
자자자자.......



한잔 털어넣으시라구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2동 | 한성칼국수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UKHOFIELD Sukhofield

#행복한_신혼_블로거 #쿡방 #소소한일상 #IT #얼리어답터


에어컨 없이 견디기 힘든 여름이 왔습니다. 올해는 좀 시원할까 했는데, 더한것만 같네요.
지난번 아이스커피에 ( 맛있는 여름을 위한 아이스커피 만드는 법)
이어 이번엔 상큼이를 생각해봤어요. 오랜만에 장보러 코스트코에 갔더니, 옆 계산대에 어떤 어주머니가 레몬을 사시더라구요. 싼가? 하고 구경하러 갔다가 결국 한봉지 사들고 왔지요. 먹는 언니한테 받은 DK사이다도 있고 해서 에이드를 만들어봤어요!

어느 음료나 과일이 레몬만큼 입맛돋구어주는데 좋은 과일은 없거든요^^
더운 여름, 에이드로 이겨내보세요^^


레몬손질하기

레몬은 좋은 과일이긴 한데, 수입을 많이 하는 편이어서 반드시 소독해서 사용해야합니다.

껍질을 소금으로 뻑뻑 문질러주고, 끓는 물을 부어 소독해준후 바로 찬물에 헹구어주면 더욱 안심하고 먹을수 있습니다.
뜨거운물로 샤워를 한 레몬은 향긋한 레몬향이 더욱 진해지니까 꼭 잊지 말고 소독해주세요

레몬의 효능
강한 신맛은 피로 회복에 좋아 쉽게 피로감을 느끼는 여름에 효과가 좋습니다.
레몬에 함유된 비타민 P는 비타민 C의 보조 역할을 하며 모세혈관을 튼튼하게 하여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도와줍니다. 

비타민C는 추위에 견딜 수 있게 신진대사를 원활히 하여 체온이 내려가는 것을 막아주며 피부와 점막을 튼튼하게 하는 작용이 있습니다. 또한 스트레스 해소와 피로회복, 피부미용에도 좋습니다.
괴혈병 예방에 좋은 화학물질을 함유하고 있습니다
레몬 추출물은 사람에게 기생하는 회충을 죽이는 능력이 있습니다.


레모네이드 만들기

재료는 간단해요
레몬1,2개, 사이다, 시럽 혹은 설탕
(하지만, 설탕이나 시럽을 권장하진 않아요..)

1. 소독을 거친 레몬을 예쁘게 벗겨주세요.
껍질에서 떫은 맛이 나니까 가능하면, 잘 벗겨주세요.




2. 직접짜도 좋지만, 저는 믹서기에 좋은 기능이 있더라구요. 거름망을 끼워서 믹서를 하면, 껍질과 액은 분리가 되거든요.
이렇게되면 힘들이지 않고 깔끔한 레몬즙을 얻을수 있습니다.


3. 만든 레몬즙을 레모네이드로 만들 차례인데요. DK 사이다를 사용해봤습니다.
요즘 CF도 빵빵 때려주시고 그냥 먹어도 좋지만, 레모네이드로 탄생시켜봅니다.

대략 캔1개에 레몬1개정도 즙을 섞어주면 딱 알맞더라구요^^


4. 얼음 동동 띄워 즐기는 레모네이드 좋지만, 얼음을 넣고 믹서기로 다시한번 갈아주면, 또다른 느낌을 받으실수 있어요. 스무디도 아니고 이건 쥬스도 아닌....:) 한번 즐겨보세요.





블로그 이미지

SUKHOFIELD Sukhofield

#행복한_신혼_블로거 #쿡방 #소소한일상 #IT #얼리어답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