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TV에서 자전거가 잘 깔린 도시라면서 포틀랜드가 나왔다.
안그래도 이 아름답고 깨끗하고 친절한 도시를 기억속에 뒤로 하고 싶어 안달인 가운데, 계속 나온다니 어찌할 도리가 없다

컴퓨터를 키고 부비작 거리다, 토요시장을 찍었던 사진들을 올려볼까 한다.
사실, 토요시장은 포틀랜드 도착해서부터 여러번 사진을 찍으려 시도했었는데, 어떤 이유에서인지 찍기만 하면 메모리카드가 포멧된다던지, 에러가 난다던지 제대로 남긴 사진이 없다


완전소중 러블리한 도시! 포틀랜드!!

여행으로 하자면, 뉴욕이나 LA같이 화려함은 없지만 작고 아기자기함이 있어 편안함을 주는 도시...특히 포틀랜드의 명물이라고 까지 불리우는 이 ‘포틀랜드 토요 시장(Portland Saturday Market)’.

정말 포틀랜드에 왔구나 하는 느낌을 줄만한 곳이다.


오늘 올리는 포스팅들도 떠나기 직전에 작정하고 가서 찍었던 사진인듯...

다운타운에서 약간 벗어나 차이나타운 근처에 열리는 일종의 지역 시장.
트램으로도 역이 있어 쉽게 갈수있고 걸어가도 워낙 북적거려서 금방 눈에 띄는 이곳.


트램도 좋지만, 가끔씩 다니는 관광용 트롤리를 타고 다니는 것도 또다른 재미..

이것이 트롤리

트롤리는 역시 관광객들 차지...


먹을 거리도 많고 풍물가나 음악가, 묘기부리는 사람들, 관광객에 상인까지 어우러져서 하염없이 즐기기에 최적의 장소다.

써커스 하는 아저씨....역시 아이들사이에 둘러쌓여있다.


악기 연주하는 자매


빠질수 없는 관광객과 상인들

인색하지도 않고 웃음지며 구경할수 있어 기쁜 이곳..
요세 풍물시장을 가도 No Picture마크 붙어있고 건드리지도 못하게 해서 가게 같아졌으니까


이 토요시장을 가장 유명하게 만든건...
다양한 아티스트들이 만들어 파는 각종 독특한 예술품들이 매우 많다는 것이다.
할로윈즈음 해서 갔을때는 다양한 할로윈소픔도 많았고, 뭐 수시로 많은 건 비누나 아로마, 철사로 만든 인형 등이고 계절별로 약간씩 소품도 다양하다.

지나가면서 말붙이면 말동부도 잘 해주고, 재밌다.

하도 많이 봐서 나를 알아버린 나염아저씨


좀 비싸서 사먹을순 없었지만, 예쁜 머핀들..


이제 겨울이 되면 잠시 토요마켓이 쉬겠지만 (추워서 밖에서 마켓을 열기 좀 어렵잖아요) 계속해서 북적이는 모습 계속 되겠지요?

블로그 이미지

SUKHOFIELD Sukhofield

#행복한_신혼_블로거 #쿡방 #소소한일상 #IT #얼리어답터


코니아일랜드....
뉴욕 지하철 중에서도 맨 끝에 위치하고 있으면서 오래된 놀이공원...
최초의 롤러코스터가 설치되었던 곳....
한때는 잘나갔지만 지금은 한물간 삼류 유원지....

매년 매각되어 운영이 중단된다는 이야기가 돌고 새로운 개발을 하겠다는 이야기가 돌곤 하는 이곳...
작년 놀이공원 마지막 개장때 맞춰 오늘아니면 안될것같아 움직여 다녀온 이곳....

한마디로 표현할순 없지만 맨하탄과 다른분위기를 풀풀 풍기는 것만 같아.,,맨하탄은 좀 삭막한데, 여긴 뭔가 정겨워보이고 그런것 같아...










이곳은 핫도그로 유명한 곳이기도 하다. 핫도그 하나와 브루클린 맥주 한병 아주 딱맞는 조합이지..





쭉 따라오다보면 해변을 볼 수 있다. 지하철에서 수영복 복장으로 그대로 온 아이들은 여기에 풀어지게 되고
다 신나게 뛰놀고 하는것 만 같아..




다리 위에서 한 히스패닉 아주머니를 만났어. 쉬고 있는데 말을 걸더라구....
뉴올리언즈가 물난리가 나는 바람에 이쪽으로 이주해왔어, 거기 살때 한국여자랑 같은 동네 사람이었는데 너를 보니까 그 여자가 생각나서 말걸어봤다고....
나 역시 한국에서 왔노라고 말해줬지....
그 여자는 그 한국여자의 이름을 기억한다고 말해줬어.
뭐냐고 물어봤더니...
"아..짐마...."
한국이름이 맞긴하지....근데 너무 흔한 이름이야. 그것으론 찾을수 없을꺼야.....

라고 전해주곤 뒤돌아 걸어오며 피식 웃어버렸지..

해변에서 내려와 상점을 따라 가면, 놀이공원을 만날수 있었다..
딱봐도 오래되 보이는 것들.....


그래도 대관람차도 있고 롤러코스터도 있어....







10센트짜리 게임..저 쇠막대기를 닿지 않게 만들면 되는건데 의외로 어려워...
수십년동안 주인을 한 저 아저씨는 막 쉽게 하니까 다 도전해보는데, 실패하고 말지....





뉴욕사람들에겐 코니아일랜드가 어릴때 추억을 찾고 대물림하는 곳이라면..
우리에겐 한강고수부지 정도되는 것일까요?

어릴때 추억을 간직한 곳이 어디가 있을까요?


블로그 이미지

SUKHOFIELD Sukhofield

#행복한_신혼_블로거 #쿡방 #소소한일상 #IT #얼리어답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