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주방에 들어가질 않았어요.
근래 집에서 뒹굴다보니 지난번에 트윗에서 docham08님께 받은 돼지고기 한팩이 생각났어요. 받긴했으니 뭔가 해봐야는데, 뭐가 어디있는지도 모르겠고....

중요한건 부위가 어느 부위인지도 모르고 있었다는;;


앞다리살이군요.....
다용도로 쓰기 참 좋은 부위죠. 좀 쪼개서 찌게에 넣어도 좋고 볶아도 좋고...
전 매콤한게 땡겨서 고추장 주물럭을 하기로 결정했어요.



1. 덩어리 고기는 수육만들때 빼곤 처음 써보는데, 일단 적당한 크키로 조작거려봤어요.
한입 먹기 좋은 크기로.....
비계도 별로 없어서 버릴게 별로 없어서 참 좋았어요.



2. 잘라낸 고기는 후추를 살짝 뿌려서 조물거려 둡니다.

3. 양념장을 만듭니다.


고추장(3스푼), 간장(1스푼), 고춧가루(1.5스푼), 설탕(1스푼), 물엿(1), 다진 마늘(1), 참기름(조금), 후춧가루(약간)넣고 신나게 섞어줍니다.

4. 송송썬 대파랑 큼직하게 썬 양파를 고기를 넣고 한 2,30분 미리 재워둡니다.
양념이 잘~ 베라고..


5. 야채에서 물도 생기고, 돼지고기라 기름도 나오고 해서 져는 그냥 달군 팬에다 달달달 볶아봅니다. 먹기 직전에 참기름 살짝 둘러주면 빤딱 거리는게 참 이쁘죠^^


6. 먹기 좋게 그릇에 담아내면, 완성입니다.
따뜻한 밥 한공기 뚝딱도 금방이겠지요^^





더보기



블로그 이미지

SUKHOFIELD Sukhofield

#행복한_신혼_블로거 #쿡방 #소소한일상 #IT #얼리어답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