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리필 가능한 대형 커피전문점 : 할리스커피, 탐앤탐스, 파스쿠찌, 커핀그루나루, 커피빈
 
1) 할리스커피 : 마시던 음료 종류에 관계없이 아메리카노로만 리필 가능 (레귤러 1,000원, 그란데 1,500원)
2) 탐앤탐스 : 아메리카노 주문 고객에 한해 리필 가능 (톨 500원, 그란데 1,000원)
3) 파스쿠찌 : 커피류에 한해 오늘의 커피로 리필 가능 (HOT 500원, ICE 1,000원, 1회 제공)
4) 커핀그루나루 : 구입 2시간 내에 500원 추가 시 아메리카노로 리필 가능 (영수증 지참)
5) 커피빈 : 커피류가 포함된 아침 세트메뉴를 주문했을 때 정오 12시 전가지 추가 비용 없이 오늘의 커피로 리필 가능
6) 엔젤리너스 : 일부매장 오늘의 커피만 가능
7) 크리스피 크림 : 원두커피는 무한 리필!!!!
 
** 카페베네, 스타벅스, 투썸플레이스는 리필 서비스 없음

커피 전문점들이 커피 리필?
커피 전문점들이 리필제도를 시행한 이유를 살펴봐도 커피에 대한 수요와 그에 따른 문화 변화로 사람들은 커피전문점을 만남의 장소, 대화의 장소 그리고 휴식의 장소로 이용하고 있기때문이다. 커피전문점을 찾으면 한두시간은 기본이고 서너시간도 너끈하게...더욱이 노트북이나 아이패드를 가지고 있으면 그곳에서 하루종일 일하거나 노는 사람도 있다보니 코피스족이라는 말이 나올만큼 일상화 되버렸다.
몇년전까지 광풍이었던 민토의 문화비처럼 자릿세를 받는 것과 같은 느낌이 든다. 하루종일 앉아서 노는데 아메리카노 한잔으로 버티기엔 하루종일 따스했던 냉방,난방,,,,그리고 서너시간쯔음 뒤에 찾아오는 허기감까지  커피를 한 잔 더 마실 가능성이 커진 심리가 아닐까?
가장 중요한건 커피한잔에 4,5000원이상 되버린 사실에 리필 1000원하면 무척 저렴하게 느껴지는 반사효과.
대놓고 우린 리필에 천원에 드립니다 하면 안될 커피가게 없애기도...그렇다고 알려서 작정하듯 커피 한잔만 마시고 오래 머물려고 하는 어떤 사람들의 등장 될 ?? 고민이 많겠구나 커피전문점들....
그래도 대형업체는 이마저도 없는 현실....뭔가 아쉽다.
할인카드도 점점 사라져가고 커피값은 오르고..


 
저작자 표시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블로그 이미지

SUKHOFIELD Sukhofield

#행복한_신혼_블로거 #쿡방 #소소한일상 #IT #얼리어답터



힐튼호텔에서 신제품 모토롤라 제품 발표회가 있었는데요.
먼저 레이저가 미국 버라이즌으로 발표된지 얼마되지않아 다른 기기를 생각했는데 의외였습니다.
미국출시와의 갭이 점차 줄어들고 있는 발빠른 대응이 눈에 띄기도 하고...
이름에서 느껴지듯 모토롤라의 공전의 히트 모델인 RAZR란 이름을 다시 가져온것 처럼 뭔가 기대되는 레이저 발표회였습니다.

한번 살펴보실까요?


무엇보다 인상적인건 Be THINNER!
얇다는 점이었는데요. 마치 탁자에 레이저가 꽂혀있는 듯한 테이블 디자인이 눈에 띄었습니다.
실제로도 7.1mm에 불과한 얇은 두께에 손으로 잡았을때 챡하고 감기는 느낌이 레이저 다운 수트를 입은 멋진 남성같은 느낌이 들기도 합니다.


새 안드로이드 OS 아이스크림샌드위치 확정!!
최근 더 화제가 되는 점은 구글의 인수로 OS 업그레이드나 사후관리에 조금 미흡했던 모토롤라가 발빠른 대응이 아닐까 싶네요.
OS 업그레이드에 따라 제품의 기능을 극대화 하는 스마트폰인만큼 사후 업그레이드가 중요한 선택포인트가 되어버렸기 때문에 저절로 관심이 가게 된답니다. 
구글폰을 제외한 최초로 RAZR 역시 차기 OS 업그레이드를 확정시켜줬기때문에 역시 구글! 혹은 스마트폰 선택에 좋은 쵸이스를 제공하게 되었다 할 수 있겠습니다.







제품을 살펴보면 얇다 가볍다 빠르다 인데요

발표내내 강조해서 귀에 남기도 했지만 실제 제품을 만져보았을때 갤럭시S2만큼 큼직하기도 했지만 얇아서 착감기는 촉감이 무척이나 예술이었습니다.

모토롤라 레이저는 아트릭스보다 더 선명해진 액정으로 4.3인치 qHD급 슈퍼 아몰레드 어드벤스드 디스플레이를 가지고 있고 두께가 겨우 7.1mm에 불과하기 때문이었지요.


넓찍한 기기에 비해 무척 가볍게 느껴지는 레이저 역시 아몰레드 특유의 비비디한 액정이 첫인상을 흐믓하게 해줬답니다. 갤럭시S2의 아몰레드 액정과 비교해도 오히려 더 선명한 느낌이 들었습니다. 역시 대세는 qHD급 디스플레이인 걸까요?? 


뒷면 커블라섬유와 물튀김 방수처리로 맨들맨들해서 만지는 촉감도 무척 좋았습니다.
아직 테스트기기여서 그런지 그 흔한 KT, SKT로고가 안보여서 뭔가 허전한 느낌이 들기도 했습니다.


랩독의 변화!

아트릭스 랩독은 전체를 micro-HDMI 단자에 거치대 형태였다면 커넥팅을 꽂아 거치하는 형태로 변경되었습니다.
아마도 차후 기기의 다른 크기의 스마트폰들과의 호환성과 범용성을 높이기 위한 변경이 아닐까 생각되는데, 신형 랩독에 아트릭스가 꽂힐 수 있는지 궁금하네요.

 


웹탑 역시 여전히 아름답습니다. 아트릭스때도 여전히 비싼 가격때문에 선뜻 주위에서 본적이 없지만, 레이저와 함께 프로모션을 기대해봅니다.


랩독장착으로 가로모드 변경으로 사무실에서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을것 같죠? 


안타까운점은 타 스마트폰 혹은 기존 기기와 달리 일체형 배터리를 채용한 점입니다.
물론 배터리팩을 별매로 팔긴하지만, 배터리교체만큼 편리한 것 이 없는데 얇은 두께를 위해 포기하기엔 좀 큰 단점이 아닐까 생각이 듭니다.


그외 빠방한 기본 사양이 눈에 띄는데요
1.2 GHz 듀얼코어 CPU, 1GB DDR2램을 탑재하고 있습니다.
미국 버라이즌용은 LTE를 탑재한 버전이나 국내에서는 KT, SKT를 통해 3G HSPA+ 버전으로 11월초부터 출시 예정이라고 합니다.


발표회의 매력적인 제품발표 영상을 한번 살펴보시겠어요?
아래 영상으로 재생됩니다.




저작자 표시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블로그 이미지

SUKHOFIELD Sukhofield

#행복한_신혼_블로거 #쿡방 #소소한일상 #IT #얼리어답터